KB손해보험, 소상공인을 위한 ‘KB 자영업자 종합보험’ 출시

㈜더체크와 중소상공인들 리스크 관리와 효율적인 사업장 운영 위한 MOU 체결
2021-07-01 11:49:04
KB손해보험은 1일, 사업자 맞춤형 플랫폼 운영업체인 ㈜더체크와 협업을 통해 소상공인들이 사업장 운영 중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에 대해 종합적으로 보장을 받을 수 있는 ‘KB 자영업자 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KB손해보험
KB손해보험은 1일, 사업자 맞춤형 플랫폼 운영업체인 ㈜더체크와 협업을 통해 소상공인들이 사업장 운영 중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에 대해 종합적으로 보장을 받을 수 있는 ‘KB 자영업자 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KB손해보험


[스마트에프엔=이철규 기자]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김기환)은 1일, 사업자 맞춤형 플랫폼 운영업체인 ㈜더체크(대표이사 김채민·이준우)와 협업을 통해 소상공인들이 사업장 운영 중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에 대해 종합적으로 보장을 받을 수 있는 KB손해보험 다이렉트 ‘KB 자영업자 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상품 출시에 앞서 양사는 지난달 29일,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더체크 본사에서 중소상공인들의 리스크 관리와 효율적인 사업장 운영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MOU)를 체결했다.

㈜더체크는 사업장 운영에 꼭 필요한 매출 정산, 전자근로계약서 작성, 예상 부가세 조회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영업자 맞춤형 플랫폼으로, 이번에 출시하는 ‘KB 자영업자 종합보험’을 ‘더체크’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가입 시 의무보험 가입대상 여부를 확인하고, 사업장 업종별로 맞춤 설계된 보험 가입을 추천받을 수 있다.

이번에 출시한 KB손해보험 다이렉트 ‘KB 자영업자 종합보험(모바일 소상공인 종합보험)’은 화재사고, 시설소유 관리자배상책임, 음식물 배상책임 및 점포휴업손해 등 가입이 의무화된 보장과 사업장 운영 중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위험에 대해 종합적인 보장이 가능한 상품이다. 보험료는 오프라인을 통해 가입하는 경우보다 20%가량 저렴하다.

이 상품은 오픈 API를 활용해 주소·업종·상호명 입력만으로 사업장이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다중이용업소 화재배상책임보험’과 ‘재난배상책임보험’에 대해 가입대상 여부 안내와 함께 보험료 산출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건물 전체 면적 등 건물정보를 건축물대장과 연계해 자동으로 입력이 가능하도록 했으며 건물 보험가입금액 입력 시 보험사의 손해액 산정 기준을 적용한 가입금액 추천 기능을 추가해 가입설계의 편의성을 대폭 높인 점도 특징이다.

이번 상품 출시를 총괄한 KB손해보험의 다이렉트본부장 김성범 상무는 “비즈니스로 바쁜 자영업자분들도 손쉽게 본인 사업장의 의무 보험가입 대상 여부 확인 및 꼭 필요한 보장을 한 번에 가입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에 중점을 두었다”며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소상공인분들이 디지털 플랫폼 경험에 소외되지 않도록 선도적인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업무 제휴 협약식에 참석한 ㈜더체크 이준우 공동대표는 “’KB 자영업자 종합보험’은 사업장 운영 중 발생하는 위험을 보장하고, 합리적인 보험료로 효율적인 사업장 운영과 고정비용 절감에 기여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더체크는 대한민국 중소상공인을 위해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철규 기자 smartfn11@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