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금융서비스, 디지털로 GA업계 새 판 짠다

GA업계 보험설계사 위한 디지털 플랫폼 ‘오렌지트리’ 오픈
고객정보, 상품설계, 청약까지 하나의 플랫폼서 원스탑으로 연결
타 GA 보험설계사까지 사용자 확대, 플랫폼 기반 GA시장 재편 목표
이성민 기자 2022-10-17 11:42:33
[스마트에프엔=이성민 기자] 지난해 4월 출범한 국내 최대 보험판매전문회사인 한화생명금융서비스가 GA업계 최초로 판매제휴를 맺은 모든 보험사의 영업지원시스템을 하나의 시스템에서 구현할 수 있는 ‘통합 영업지원 디지털 플랫폼’을 내놓았다고 17일 밝혔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 오렌지트리 메인 화면


명칭은 <오렌지트리>다. 한화를 의미하는 오렌지 컬러를 상징적으로 표현한다. 또한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GA 현장에서 활동하는 수많은 보험설계사들의 영업활동을 지원함은 물론, 이를 통해 GA 시장을 재편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이는 대한민국 최초의 생보사인 한화생명이 가진 전통과 노하우, 한화생명금융서비스의 탄탄한 영업력에 새로운 디지털 경쟁력까지 탑재함을 의미한다. 

기존의 다양한 핀테크 플랫폼이 보험설계사를 배제한 보장분석 서비스를 제공한다면 <오렌지트리>는 보험설계사가 고객에게 최적의 상품과 서비스를 추천할 수 있도록 전문성 있는 디지털 플랫폼을 제공한다는 것에 차별점이 있다. 결국 사람이 가장 중요한 자산이기 때문이다.

▲각 보험사별 영업지원시스템 <오렌지트리> 하나의 시스템으로

<오렌지트리>는 먼저 GA 영업환경의 한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보험설계사는 각 보험사별 영업지원시스템을 마치 하나의 시스템으로 활용하는 것 같은 경험을 하게 된다. 

기존의 GA 보험설계사는 여러 생·손보사의 상품을 다루는 만큼, 각 보험사의 영업지원시스템을 개별 접속해야 했다. 보험사마다 다른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통해 접속해야 했고 각기 다른 시스템 UI, UX로 고객정보 입력, 보험상품 설계 등을 처리해야 했기에 불편함이 매우 컸다.

그래서 설계사들은 각 보험사의 설계매니저에게 메신저, 전화 등의 방법으로 설계를 부탁했고 번거로움은 물론 이로 인한 불완전판매의 가능성도 존재할 수 밖에 없었다. 

단 한번의 로그인으로 제휴 보험사의 영업지원시스템에 접속할 수 있고 고객정보 입력도 한화생명금융서비스 및 제휴사 시스템에 연동되어 자동 반영된다. 제휴 보험사와 구축된 전용선을 기반으로 개인정보보호 되는 것은 물론, 정확한 고객 DB를 관리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또한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오렌지트리>를 통해 GA 환경에 최적화된 생·손보 통합 데이터 베이스를 구축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제휴 보험사 시스템에 산재되어 있던 보유계약 및 가망고객 데이터를 한 데 모아 효율적인 고객 관리가 가능해진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 관계자는 "한화생명금융서비스의 보험설계사들이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획기적인 디지털 플랫폼"이라며 "향후에는 오렌지트리를 활용해 디지털 기반 판매채널 다변화와 공격적인 조직증대 전략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당사와 협약을 맺는 타 GA까지 사용자를 확대해 GA시장에서 압도적인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현재까지 <오렌지트리>와 연계한 보험사는 한화생명과 한화손보,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보, KB손보 등 주요 손해보험사들이다. <오렌지트리>를 통해 GA설계사의 영업환경이 개선됨에 따라 향후 연계에 동참하는 생·손보사도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이성민 기자 news@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웨이브, ‘MMA2023’ 무료 생중계

웨이브, ‘MMA2023’ 무료 생중계

웨이브가 K-POP 대표 시상식 'MMA(멜론뮤직어워드)'를 2년 연속 국내 OTT 독점 제공한다. 웨이브는 오는 12월 2일 인천 인스파이어 아레나에서 열리는 MMA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