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9-30 (금)

스마트에프엔

효성 ‘창립 54주년’…조현준 회장 “고객친화적·데이터 중심 경영해야”

“백년기업 이룩하자”…코로나19로 기념행사는 생략

  • 이주영 기자
  • 2020-11-03 17:13:16
center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스마트에프엔=이주영 기자]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은 3일 효성그룹 창립 54주년을 맞아 고객 친화적 경영과 데이터 중심의 경영을 강조하며 “백년기업 효성을 이룩하자”고 말했다.

조 회장은 전날 임직원들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을 계기로 글로벌 기업들은 전통적 비즈니스에 머물지 않고 정보통신기술에 기반한 새로운 사업영역을 개척하고 있다”며 “우리가 알던 전통적인 업의 개념이 완전히 바뀌는 것”이라고 말했다.

조 회장은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이 이제 우리의 삶을 지배할 것”이라며 “특이점의 시대에서 생존하기 위해서는 VOC와 데이터 중심 경영이 자리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미·중 패권 전쟁과 코로나19 팬데믹이라는 초유의 위기로 경제를 포함한 우리 사회 모든 분야에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며 “치밀하고 군더더기 없는 데이터 중심 경영이 자리를 잡아야 VOC 경영도 가치를 발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현준 회장은 “승자는 문제 속으로 뛰어들고 패자는 문제 주변을 맴돌며, 승자는 눈 쌓인 벌판을 밟아 길을 만들고 패자는 쌓인 눈이 녹기만을 기다린다”며 “불확실한 미래라는 위기에 굴하지 않고 다 함께 힘을 모아 문제 속에 뛰어들고 새로운 길을 만들어 가자”고 독려했다. 이어 "함께 힘을 모아 '백년기업 효성'을 반드시 이룩해 내자"고 덧붙였다.

효성그룹은 최근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별도의 창립기념일 행사는 열지 않기로 했다.

이주영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