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30 (목)

스마트에프엔

의성군, 2021년 중소기업 운전자금·근로환경 개선사업 본격 추진

올해 근로환경 개선 사업도 포함 시켜

  • 남동락 기자
  • 2021-01-07 11:55:07
center
중소기업 지원사업으로 식당 환경이 개선된 모습[사진=의성군]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관내 중소기업이 겪고 있는 자금난과 근로환경 애로 해소를 위해 중소기업 운전자금 지원사업 및 근로환경 개선사업을 시작으로 2021년 중소기업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기업 자금난 해소를 위한 ‘중소기업 운전자금 지원사업’은 중소기업이 14곳의 협력은행에서 융자대출을 하면 의성군이 대출 금리의 일부를 지원하는 이차보전 방식으로 운용되며 이차보전율 3.5%, 융자규모 100억원을 시작으로 상반기 실적에 따라 융자규모를 확대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의성군에 사업장을 둔 중소기업체 중 △제조업 △건설업 △전기공사업 등 11개 업종으로 융자 한도는 매출규모에 따라 기업 당 최대 3억원 이내이며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여성기업, 장애인 기업 등 우대 기업은 최대 5억원까지 융자 추천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 변경된 사업내용에는 근로자 편의·복지시설의 신설 및 개보수 이외 근로자 작업환경 개선도 포함시킨 것이 특징이다. 이는 작업장 노후화로 근로자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는 작업장 환기장치, 유해 바닥 시설 등을 개선해 근로자의 건강권을 향상시키고 쾌적한 환경 속에서 생산활동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로 풀이된다.

지원사업에 관심이 있는 기업은 의성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으며 의성군 경제투자과로 문의해도 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여파로 중소기업 경영환경이 조기에 회복되기는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며 “군은 이번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향후 기업의 수요에 따라 예산 증액 등 맞춤형 기업지원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의성군이 2018년부터 근로자 복지 향상을 위해 중소기업 지원 특수시책으로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 근로환경 개선사업’은 관내에서 1년 이상 정상가동 중인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근로자 편의·복지시설의 신설 및 개보수 사업비를 지원한다. 지원한도는 업체당 2천만원 이내, 지원비율은 군 50%, 기업 50%를 부담한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