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7-08 (금)

스마트에프엔

반도건설-엘에스이피에스, 친환경·준불연 단열재 기술협력 업무협약 체결

  • 이성민 기자
  • 2021-03-11 12:21:03
center
반도건설 박현일 대표(사진 왼쪽)와 엘에스이피에스 조명래 대표
[스마트에프엔=이성민 기자]
반도건설(대표 박현일)과 엘에스이피에스(대표 조명래, LS EPS)는 10일 서울 강남구 반도건설 본사에서 친환경·준불연 단열재 기술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반도건설 박현일 대표와 LS EPS 조명래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2021년부터 반도건설이 시공하는 모든 건축물에 LS EPS에서 개발한 친환경·준불연 단열재가 사용될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기술협력 파트너십을 맺음으로써 반도건설은 LS EPS의 기술개발과 현장 적용 및 실효성 증대를 위해 적극 협력하는 한편, LS EPS는 기술협력으로 개발된 제품을 반도건설에 우선 공급하는 등 쾌적하고 안전한 국민 주거 및 편의시설 건축을 선도하는데 양사가 협력하기로 했다.

2015년 의정부 도시형생활주택 화재, 2017년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2020년 이천 물류창고 화재, 울산 주상복합 화재 등 건축현장의 대형화재로 인명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반도건설은 이러한 인명 및 재산 피해를 방지하고 보다 안전한 건축물을 만들기 위해 이번 기술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기존 건축용 단열재나 샌드위치패널은 화재시 불길이 급속히 확산되고 다량의 유해가스가 방출되어 인명 및 재산피해를 일으키는 주요 원인이었다. 이번에 개발한 제품의 경우 화기에 노출되더라도 화기와 접해있는 부분만 탄화되고 유해가스가 방출되지 않아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LS EPS는 나노 기술을 적용해 친환경·준불연 스티로폼을 개발했으며 기존 스티로폼 단열재의 장점인 단열성, 시공성, 내구성, 경제성은 유지하면서 기존 단열재의 치명적인 단점이었던 화재 취약성을 보완해 소재 자체로 준불연 성능을 확보했다.

반도건설 박현일 대표는 “안전은 무엇과도 바꿀수 없는 최우선 가치로 이번 협약식을 통해 화재와 환경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건축물을 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친환경 제품, 안전성이 우수한 제품을 도입해 반도건설의 기술력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 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LS EPS 조명래 대표는“우수한 시공능력과 기술력을 갖춘 반도건설과 협업하게 되어 기쁘다”며 “반도건설과 긴밀히 협조해 안전분야에 있어 양사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반도건설은 2021년 ‘모두가 참여하는 세이프티 퍼스트(Safety First) 기업안전문화 구축’을 안전경영방침으로 세우고 중대재해 발생 ‘Zero’, 안전보건경영시스템 확립 등을 목표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성민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