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7-08 (금)

스마트에프엔

신한금융그룹-도로교통공단, 보이스피싱 예방 및 선진교통문화 정착 위한 MOU

전화금융사기 근절·ᆞ교통사고 예방 위한 대국민 홍보협력 추진 및 공익 캠페인 방송 실시

  • 이철규 기자
  • 2021-09-17 16:19:16
center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17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금융 본사에서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이주민)과 보이스피싱 예방 및 선진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채결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사진 왼쪽)과 도로교통공단 이주민 이사장(사진 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스마트에프엔=이철규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17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금융 본사에서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이주민)과 보이스피싱 예방 및 선진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채결했다.

신한금융과 도로교통공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전화금융사기 근절 및 서민경제 보호를 위한 보이스피싱 예방 캠페인 및 교통안전 캠페인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신한금융과 도로교통공사의 자회사인 TBN한국교통방송은 경찰청과 보이스피싱 실제 범인의 목소리를 활용한 특집 코너를 편성, 피해 및 검거 사례를 청취자에게 전파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도로교통공단 전국 지부와 운전면허시험장을 통해 전화금융사기 근절 홍보영상과 포스터를 게시할 예정이다. 또한 신한금융은 전국 신한은행 영업점과 ATM 및 신한카드의 ‘신한 My Car’ 플랫폼 등을 통해 교통사고 줄이기 캠페인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업무협약에 참석한 신한금융 조용병 회장은 “시간이 지날수록 교묘해지는 금융사기 범죄에 노출된 고객의 개인정보와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도로교통공단 등 유관 기관과 협력을 확대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금융의 사회적 역할에 대해 깊이 고민하고 고객과 이웃의 경제적 기반을 지키기 위해 모든 자원과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이철규 기자 smartfn11@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