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30 (목)

스마트에프엔

권영세 안동시장, 김부겸 총리 만나 "대마산업 육성 국가산단 조성' 건의

안동댐 주변 자연환경보전지역 변경 등도 건의

  • 남동락 기자
  • 2021-09-29 13:19:01
center
권영세(오른쪽) 안동시장이 김부겸 국무총리를 만나 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안동시]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권영세 안동시장은 28일 정부 세종청사 국무총리실에서 김부겸 국무총리를 만나 ▲바이오백신, 대마산업 육성을 위한 생명그린밸리 안동 국가산업단지 조성 ▲안동댐 주변 자연환경보전지역 변경 등을 건의했다.

권 시장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과 원활한 생산 공급체계 마련을 위해서는 백신 특화 국가산업단지 지정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또한 헴프규제자유특구와 바이오백신클러스터가 조성된 안동이 국가산업단지 조성의 최적지임을 강조했다. 특히 바이오·백신 특화 국가산단이 지정될 경우, 인근 의성군에서 추진 중인 세포배양산업단지와 연계해 국내 바이오산업 집적화로 시너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고 부연 설명했다.

아울러 지역발전을 위해 안동댐 자연환경 보전지역 용도지역 변경이 필요함을 설명하고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안동댐 자연환경보전지역은 1976년 댐 준공 당시 객관적 기준 없이 안동시 전체면적의 15.2%에 해당하는 231.2㎢(약 7천만평)를 지정해 사유재산권을 제한하고 지역균형 발전의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시민들에게 전한 당부에서 “안동이 경북 북부권 균형발전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국가산단 지정과 자연환경보전지역 변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