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25 (토)

스마트에프엔

평택시의회, 제227회 제2차 정례회 폐회

  • 배민구 기자
  • 2021-12-17 15:36:48
center
17일 평택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27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가 열리고 있다.(사진=평택시의회)
[스마트에프엔=배민구 기자]
경기 평택시의회(의장 홍선의)는 17일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지난달 19일부터 29일간 진행된 제227회 제2차 정례회를 폐회하고 2021년도 의사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이번 정례회에서는 2021년도 행정사무감사,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과 2021년도 제3회 추가경정 예산안 심사 등을 주요 안건으로 다뤘다.

시의회는 지난달 23일부터 30일까지 8일간 평택시 및 출자‧출연기관 등을 대상으로 2021년도 시정 전반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해 총 376건의 시정 및 조치를 요구했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김영주)에서는 지난 10일부터 16일까지 7일간 각 상임위원회의 예비 심사를 거쳐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2021년도 제3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종합 심사했다.

2022년도 평택시 총예산은 2021년도 본예산(1조9820억원)보다 204억원(1.03%) 증가한 2조24억원으로 수정 가결됐으며 2021년도 제3회 추경예산은 기정예산(2조5696억원)보다 403억원(1.57%) 증가한 2조6099억원으로 원안 가결됐다.

이날 제3차 본회의에서는 ▲2021년도 행정사무감사 결과 보고서 채택의 건 ▲조례안 13건 ▲규칙안 10건 ▲결의안 1건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3건 등 총 28건의 안건을 의결했다.

유승영 의원은 ‘반도체 폐수에 대한 대책 촉구’를 주제로 7분 자유발언을 진행했다. 유 의원은 삼성전자 평택공장 등의 반도체 폐수 및 방류수에 대한 장기적인 조사·분석과 대책 수립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홍선의 의장은 본회의를 마치면서 “모두의 열정과 노력으로 한 해를 슬기롭게 마무리하며 희망을 안고 새해를 맞이할 수 있게 됐다”며 “다가오는 임인년은 건강과 웃음 그리고 새로운 꿈과 희망을 품는 행복한 새해가 되기를 기원드린다”고 말했다.

배민구 기자 mkbae1214@hanmail.net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