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27 (월)

스마트에프엔

기아, EV6 영국 왓 카 어워즈 '올해의 차' 수상…부문별 5년 연속 수상

  • 박지성 기자
  • 2022-01-21 10:15:19
center
기아 EV6 영국 왓 카 어워즈 '올해의 차' 수상 /사진=기아
[스마트에프엔=박지성 기자]
기아는 20일(현지시간) 영국의 저명한 자동차상인 ‘2022 왓 카 어워즈’에서 전용 전기차 ‘EV6’가 ‘올해의 차’와 ‘올해의 전기 SUV'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왓 카 어워즈는 지난 1978년 처음 시작돼 올해로 45회를 맞았으며 유럽 내에서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영국 대표 메이저 자동차 전문 매체인 '왓 카'가 주최하는 자동차 시상식으로 올해의 차 등을 포함해 차급별 최고의 모델을 선정하고 있다.

기아는 △지난 2018년 피칸토(올해의 시티카)가 수상을 한 데 이어 △2019년 니로 전기차(올해의 차) 피칸토(올해의 시티카) △2020년 피칸토(올해의 밸류 카) △2021년 쏘렌토(올해의 대형 SUV) 등 5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안았다. 특히 2019년 니로 전기차에 이어 두 번째로 올해의 차를 수상하면서 기아의 뛰어난 상품성을 입증했다.

이번에 수상한 EV6는 기아의 첫 전기차 전용 모델로 뛰어난 1회 충전 주행거리와 빠른 충전 능력, 디자인 등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스티브 헌팅포드 왓 카 편집장은 “EV6는 경쟁사가 따라올 수 없는 충전 속도와 주행거리로 소비자가 전기차에 갖고 있는 우려를 해소해 주고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활용해 넓고 실용적인 차량 생산이 가능하게 됐다”며 선정 배경을 전했다.

송호성 기아 사장은 “EV6의 왓 카 올해의 차 수상은 매우 영광이며 이번 수상으로 당사의 전동화 전략이 얼마나 성과를 내고 있는지 입증된 것 같다”며 “당사는 오는 2026년까지 11개의 새로운 전기차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며 전세계 판매량의 대부분이 전동화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 쏘렌토는 지난해 왓 카에서 선정한 ‘토우 카 어워즈’도 수상해 올해 시상하는 등 명성을 이어갔으며 이 외에도 현대차는 싼타페가 ‘올해의 대형 SUV’, 투싼이 ‘실용적인 최고의 패밀리 SUV’, i10이 ‘도시에 적합한 최고의 소형차’로 선정되는 등 다양한 부문에서 수상했다.

박지성 기자 captain@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