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25 (토)

스마트에프엔

롯데, 장애인 고용 우수사 참석…"다양한 존중 문화 정착 위해 노력할 것"

지난해 장애인 고용률 3.16%∙∙∙ 캐논코리아 8.95% 고용 우수 사업주 선정

  • 황성완 기자
  • 2022-04-22 14:43:21
center
박화진 고용노동부 차관(왼쪽 세번째), 조향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왼쪽 네번째), 권오승 롯데지주 HR혁신실 상무(오른쪽 두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스마트에프엔=황성완 기자]
롯데는 지난 21일 '장애인고용증진과 환경·사회·지배구조(ESG)경영실천 공동 협약∙선언식’ 행사에 장애인 고용 우수사로 참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대기업 장애인 고용률을 높이고 인식 개선을 도모하고자 고용노동부 주최,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주관했다.

현재 대기업 33곳 중 장애인 의무고용률을 충족하고 있는 곳은 롯데그룹을 비롯해 4곳으로, 롯데그룹은 2019년부터 전사적으로 장애인 고용 확대 계획을 마련했다. 롯데그룹의 지난해 장애인 고용률은 3.16%로 특히, 캐논코리아는 장애인 고용률이 8.95%에 달하며 지난해 장애인고용 우수사업주로 선정됐다. 캐논코리아는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엔젤위드’를 설립해 장애인 고용 창출과 근무 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했다는 것이 업체 측 주장이다.

롯데는 지난달 공개했던 그룹 슬로건 '오늘을 새롭게, 내일을 이롭게(New Today, Better Tomorrow)' 디지털 광고 속 모든 모델을 다양한 직업군의 장애인으로 구성해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이로운 영향력을 펼치는 영상을 선보였다. 롯데는 지난 2013년 다양성 헌장을 제정하고 다양성 포럼 개최, 장애인 채용 확대 등 다양성 가치를 그룹 경영 전반에 적용하고 있다.

권오승 롯데지주 HR혁신실 상무는 "제도적 측면뿐만 아니라 세대·성별·장애·인종 등 다양성을 존중하는 문화가 조직 내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박화진 고용노동부 차관, 조향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권오승 롯데지주 HR혁신실 상무 등이 참석했다.

황성완 기자 skwsb@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