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30 (목)

스마트에프엔

유정복 “인천 계양, 교통요충·생태·첨단도시로 조성”

GTX-D Y자‧GTX-E건설…계양테크노밸리 첨단산업·복합공간

  • 주서영 기자
  • 2022-05-17 17:59:16
center
17일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오른쪽)가 계양구를 4차산업 중심도시로 육성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스마트에프엔=주서영 기자]
유정복 국민의힘 인천시장 후보는 17일 계양구를 교통의 요충이자 생태와 산업이 어우러진 4차산업 중심도시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이날 인천지하철 1호선과 공항철도가 만나는 계양역에서 GTX-D Y자 노선과 GTX-E 노선(인천공항∼계양∼서울 디지털미디어 시티∼구리∼ 남양주)을 추진해 서울 도심까지 30분 이내에 도달하도록 하는 내용의 계양지역 공약을 발표했다.

GTX-D Y자 노선은 김포·계양과 인천공항에서 각각 출발한 뒤 부천종합운동장 에서 만나 서울 삼성까지 이어진 후 하남과 광주로 각각 분기되는 코스다.

유 후보는 또한 “공항철도와 서울 9호선을 연결해 계양 주민들의 공항과 서울 접근성을 높이고 계양역을 계양 북부권의 거점지역으로 개발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30㎞의 계양∼강화 고속도로와 외곽순환고속도로 김포∼계양∼장수IC 구간의 지하터널 고속도로 건설도 추진한다.

계양이 생태와 산업을 겸하는 미래첨단도시로 변모한다는 계획도 밝혔다.

3기 신도시인 계양테크노밸리에 4차산업 유치, 커낼·호수공원 조성, 문화스포츠센터 건립 등이 추진되고 계양산 뒤 롯데부지 50만평이 휴식·여가공간으로 조성된다.

아라뱃길은 수상레포츠와 관광·문화산업, 한강∼아라뱃길∼서해섬 해양관광 실크로드, 주변 첨단산업단지 조성 등으로 레저·스포츠·산업 복합공간으로 탈바꿈한다.

아라뱃길∼계양∼부평의 7㎞ 서부간선수로는 맑은 물이 흐르고 자전거·둘레길과 체육시설을 갖춘 생태하천으로 변모한다.

이와 함께 ▲ 귤현역앞 탄약고 이전 추진 ▲ 다남동 문화마을 조성 ▲ 오조산 주변 주차장 확충 등도 추진한다.

유정복 후보는 “계양지역은 인천 동북부의 주거·문화·생태 거점도시로 부상할 것”이라며 “4차산업 중심의 계양 테크노밸리는 우수 인재가 몰리 는 미래산업과 친환경 주거가 있는 신도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서영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