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8-09 (화)

스마트에프엔

영산강유역환경청, 영산강 서‧북부지역 물관리일원화 상생협력 업무협약

물관리일원화로 영산강 서‧북부지역 국민 중심 물 통합 실현

  • 한민식 기자
  • 2022-06-27 14:54:00
center
영산강유역환경청이 27일 1층 대강당에서 ‘영산강 서‧북부지역 물관리일원화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영산강유역환경청
[스마트에프엔=한민식 기자]
영산강유역환경청은 27일 ‘영산강 서‧북부지역 물관리일원화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참여기관은 함평군, 장성군, 한국수자원공사(영‧섬유역본부), 한국농어촌공사(전남지역본부) 등 영산강 서‧북부지역 생활‧농업용수 등 이용에 밀접한 관련이 있는 기관들로 이번 협약은 한국수자원공사 평림댐과 농어촌공사 수양제, 함평군 대동댐과 한국농어촌공사 대동제간 상호연계를 통해 용수공급 효율성을 제고하고 물 자급률을 향상시키는 등 유역 통합물관리를 정착시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수양제 여유 물량을 평림댐 농업용수와 하천유지용수로 대체해 가뭄 위기 등 필요시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대동댐 이취미 물질 농도 증가 시 대동제 저수율 등을 고려한 선택적 방류로 안정적인 취수원을 확보할 방침이다.

아울러 이번 협약에는 기후변화에 따른 물문제 공동대응, 영산강수계 수자원의 효율적 교차이용, 기타 기술‧행정 지원 등 각 기관의 역할과 상호 협력해야 할 내용이 포함된다.

김승희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물관리기관 간 수계 내 복합적인 물문제 해결을 위한 통합물관리의 필요성에 대해 인식을 같이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관할 수계 내 수자원의 효율적인 사용을 도모하고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민식 기자 alstlr5601@naver.com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