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40개 의대서 3401명 증원 신청…

40개 의대서 3401명 증원 신청…"26년만의 기회 놓칠 수 없어"

전국 40개 대학이 2025학년도 대입에서 늘려 달라고 신청한 의대 정원이 3401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이는 정부의 의대 증원 목표 2000명을 크게 뛰어넘는 것은 물론 지난해 대학들을 상대로 실시한 수요 조사 결과 중 최대치(2847명)를 웃도는 규모다.박민수 보건복지부 2차관은 5일 브리핑에서 "지난 2월 22일부터 3월 4일까지 교육부가 2025학년도 의과대학 정원 신청을 받은 결과
김성원 기자 2024-03-05 12:43:42
'김건희·대장동 쌍특검법' 국회서 부결 최종 폐기

'김건희·대장동 쌍특검법' 국회서 부결 최종 폐기

윤석열 대통령의 재의요구권(거부권) 행사로 국회로 돌아온 '쌍특검법(김건희 여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특검, 대장동 '50억 클럽' 뇌물 의혹 특검)'이 29일 국회 본회의에서 부결되며 최종 폐기됐다.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어 쌍특검법을 투표에 부쳤으나 '김건희 주가조작 특검'의 경우 재석 의원 281명 중 171명이 찬성해 의결이 무산됐다. 반대표는 109표, 무효표는 1
김성원 기자 2024-02-29 22:15:16
정부, 의협 전현직 간부 5명 '첫 고발'…의료법 위반 등 혐의

정부, 의협 전현직 간부 5명 '첫 고발'…의료법 위반 등 혐의

의대 정원 확대에 반대하는 전공의들의 집단사직 등 의료계 반발이 거센 가운데 정부가 27일 의료법 위반 등 혐의로 대한의사협회(의협) 관계자들을 고발한 것으로 확인됐다. 전공의 집단 사직 국면에서 이뤄진 정부의 첫 고발이다. 정부가 전공의 복귀 '마지노선'으로 제시한 29일을 앞두고 의협 관계자들을 상대로 법적 대응에 착수함으로써 현장 미복귀 전공의에 대한 '무더기
김성원 기자 2024-02-27 20:53:35
尹 대통령

尹 대통령 "의대 정원 2000명 증원은 최소한의 필수적 조치"

윤석열 대통령은 의료 개혁은 협상이나 타협의 대상이 될 수 없으며, 의대 정원 2000명 증원은 최소한의 필수적 조치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27일 오후 청와대 영빈관에서 제6회 중앙지방협력회의를 주재하며 전공의들이 의대 정원 확대에 반발해 의료 현장을 이탈한 것에 대해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볼모로 집단행동을 벌이고,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것은 어떠한 명분으로
김성원 기자 2024-02-27 15:44:54
최초 민간 달 탐사선, 착륙 때 넘어졌을 수도…'옆으로 누운 상태' 추정

최초 민간 달 탐사선, 착륙 때 넘어졌을 수도…'옆으로 누운 상태' 추정

미국의 민간 무인 우주선 '오디세우스'가 달 착륙 당시 넘어져 옆으로 누워있는 상태인 것으로 추정됐다.오디세우스 개발기업인 인튜이티브 머신스의 스티브 알테무스 최고경영자(CEO)는 23일(현지시간) 미 항공우주국(NASA)과 함께 연 온라인 기자회견에서 "오디세우스가 착륙 지점에서 발이 걸려 부드럽게 넘어졌을 수 있다"며 "이 착륙선의 방향이 (달) 표면 쪽이라고 믿는다"고
김성원 기자 2024-02-24 11:32:04
'킬러 문항' 뺀 수능 11월16일 시행…학교 교육과 EBS 난이도 문항으로

'킬러 문항' 뺀 수능 11월16일 시행…학교 교육과 EBS 난이도 문항으로

이른바 '킬러문항'으로 불리는 초고난도 문항이 배제된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오는 11월16일 시행된다. 최근 정부는 수능에서 킬러문항 출제를 배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학교 교육과 교육방송(EBS)만 충실히 들어도 해결할 수 있는 적정 난이도 문항을 출제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수능 변별력 확보가 초미의 관심으로 떠오르고 있다. 2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
김성원 기자 2023-07-02 10:52:14
서울대, 조국 전 장관 '교수직 파면' 의결

서울대, 조국 전 장관 '교수직 파면' 의결

조국 전 법무부장관이 서울대 교수직에서 파면됐다. 2019년 12월31일 검찰이 뇌물수수 등 혐의로 조 전 장관을 불구속 기소한지 3년5개월여 만이다서울대는 13일 교원징계위원회를 열어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인 조 전 장관을 파면키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조 전 장관의 변호인단은 "서울대의 성급하고 과도한 조치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즉각 불복해 결정의 부당함을 다투겠다"
김성원 기자 2023-06-13 17:58:01
외부 검증 받는 보조금 기준 3억→1억원…투명성 강화

외부 검증 받는 보조금 기준 3억→1억원…투명성 강화

정부가 외부 검증을 받는 보조금 사업 기준을 기존 3억원 이상에서 1억원 이상으로 확대했다. 이번 조치로 투명성 부족 지적을 받아온 노동조합과 시민단체 등에 대한 회계 견제가 한층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정부는 13일 윤석열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이런 내용 등을 담은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 개정령안'을 의결했다.시행령 개정은 윤석열 정부의 국
김성원 기자 2023-06-13 10:47:18
돈봉투 의혹 윤관석·이성만 '체포동의안’ 부결

돈봉투 의혹 윤관석·이성만 '체포동의안’ 부결

2021년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돈봉투 의혹'과 관련해 정당법 위반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무소속 윤관석·이성만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부결됐다.국회는 12일 오후 본회의를 열어 윤 의원과 이 의원 체포동의안에 대해 무기명 표결을 진행했다. 하지만 윤 의원은 재석 293명 중 139명(47.4%)이 찬성, 이 의원은 재석 293명 중 132명(45.1%)이 찬성해 가결 요건인 '재적의원 과
김성원 기자 2023-06-12 16:12:0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