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사구 보전 국립센터 건립 필요" 국회서 정책 토론회 열려

사구의 날 제정 논의
한민식 기자 2023-11-24 11:07:15

[스마트에프엔=한민식 기자] 전남 신안군이 지난 22일 국회에서 (사)섬연구소와 '사구의 날' 제정과 '국립 사구 센터' 건립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서 발제를 맡은 김창환 전북대 교수는 "우리나라 해안사구는 독특한 생물 서식지로서의 가치뿐만 아니라 자연제방으로서의 가치도 지니고 있다"라며 "우리나라 해안사구를 지속 가능하게 이용하고 보전하려면 '사구의 날'을 제정해야 한다"라고 제안했다.

 전남 신안군이 지난 22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사구의 날 제정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신안군

두 번째 발제를 맡은 신안군 고경남 세계유산과장은 "지속 가능한 사구 생태계 보전과 국제적 협력을 향한 전략적 접근을 위해 '국립 사구 센터' 설립이 필요하다"라고 제안했다. 

이어, 서삼석 국회의원은 "정부는 사구의 필요성을 깨닫고, 조속히 보호 방안을 마련과 통일된 사구 보호 정책을 추진해 훼손에 대비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사구(沙丘)는 수십만 년에 걸친 침식과 퇴적 활동으로 생겨난 모래언덕으로, 우리나라는 내륙과 해안의 완충공간인 해안사구의 역할이 특히 지대하다. 

해안사구는 파도의 침식을 막아 육상 영토가 훼손되지 않고 온전히 보존될 수 하는 역할은 물론, 사하라 사막이나 고비 사막 같은 내륙의 거대한 사막에서나 볼 수 있는 독특한 경관을 지닌 뛰어난 관광자원이기도 하다. 

신안군에는 우이도를 비롯해 임자도, 자은도 등지 30여 곳이나 되는 사구가 있다. 우이도 사구는 높이가 80m나 되는 거대한 사막 지형으로 수많은 관광객을 불러들이기도 했다. 

신안군은 사구의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사구 보전 조례안'을 발의한 상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이번 토론회가 사구 보전의 국가 정책을 새롭게 정립하는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민식 기자 alstlr5601@naver.com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2024년 2월 28일 오늘의 운세

2024년 2월 28일 오늘의 운세

▲쥐띠 오늘의 운세 "분위기 전환이 필요한 날입니다. 자신의 주변이나 집안의 가구 배치를 바꾸는 것도 좋습니다. " 60년생 - 얻으려 하기보다는 지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