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尹 대통령, 이재명 민주당 대표와 취임 후 첫 만남…다음주 용산서 회담 열릴 듯

尹 대통령, 이재명 민주당 대표와 취임 후 첫 만남…다음주 용산서 회담 열릴 듯

윤석열 대통령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만난다.대통령실 이도운 홍보수석은 19일 윤 대통령이 이날 오후 3시 30분부터 5분간 이 대표와 통화를 하면서 "다음 주에 형편이 된다면 용산에서 만나자"고 제안했다고 전했다.이 대표가 조속한 시일 내에 만나자고 화답하면서 윤 대통령 취임 후 첫 양자 회동이 성사될 전망이다.이 수석은 윤 대통령이 "일단 만나서 소통을 시작하
김성원 기자 2024-04-19 21:24:46
尹 대통령

尹 대통령 "총선 민심 겸허히 받아들여…더 낮은 자세로 소통하고 경청할 것 "

윤석열 대통령은 16일 "이번 총선을 통해 나타난 민심을 겸허하게 받아들인다"며 "더 낮은 자세와 유연한 태도로 보다 많이 소통하고, 저부터 민심을 경청하겠다"고 밝혔다.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총선 후 첫 국무회의 모두발언에서 "아무리 국정의 방향이 옳고 좋은 정책을 수없이 추진한다고 해도 실제로 국민이 변화를 느끼지 못하면 정부의 역할을 다
김성원 기자 2024-04-16 11:03:02
정치권 실망 유권자 늘었나…총선 비례투표 무효표 131만표 '역대 최대'

정치권 실망 유권자 늘었나…총선 비례투표 무효표 131만표 '역대 최대'

지난 10일 진행된 제22대 국회의원선거(총선) 비례대표를 뽑는 정당 투표에서 무효표가 역대 최다인 131만표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15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에 따르면 이번 총선 정당 투표수 2834만4519표 중 무효 처리된 표는 130만9931표로 집계됐다. 이는 비례대표 2석을 얻은 개혁신당이 얻은 약 103만표보다 많은 수로, 무효표만으로 ‘제4당’을 구성할 수 있었던
신수정 기자 2024-04-15 10:31:37
尹 대통령 지지율 32.6%…지난해 10월 이후 최저 [리얼미터]

尹 대통령 지지율 32.6%…지난해 10월 이후 최저 [리얼미터]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지난해 10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15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에너지경제신문 의뢰로 지난 8∼12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010명을 대상으로 윤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평가를 조사한 결과 긍정 평가는 32.6%(매우 잘함 15.6%, 잘하는 편 17.0%)로 집계됐다. 이는 직전 조사(4월1~5일)보다 4.7%p 하락한 것으로
김성원 기자 2024-04-15 09:13:53
[22대 총선] 뒤집힌 출구조사…'편법대출 논란' 양문석 당선 이변

[22대 총선] 뒤집힌 출구조사…'편법대출 논란' 양문석 당선 이변

새 국회의원 300명을 뽑는 22대 총선 결과가 나온 가운데, 32년 만의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투표율부터 뒤집힌 출구조사, 작업대출 논란, 후보자의 당선, 압도적 여소야대 등 이번 총선이 낳은 각종 화젯거리에 관심이 쏠린다. 1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번 총선에 전체 유권자 4428만여명 중 2966만여 명이 참여해 최종 투표율이 67%로 집계됐다. 이는 4년 전 21대 총선 투표
권오철 기자 2024-04-11 14:15:25
한동훈 '총선 참패 책임' 비대위원장 사퇴…

한동훈 '총선 참패 책임' 비대위원장 사퇴…"국민 선택 받기에 부족"

한동훈 국민의힘 총괄선대위원장 겸 비상대책위원장이 총선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비대위원장직에서 사퇴했다.한 위원장은 이날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국민의 뜻을 준엄하게 받아들이고 저부터 깊이 반성한다”며 “선거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위원장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한 위원장은 “민심은 언제나
김성원 기자 2024-04-11 11:48:16
尹 대통령

尹 대통령 "국민 뜻 받들어 국정 쇄신" …총리·비서실장 등 사의 표명

총선 후폭풍이 거세다.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정권 심판론'을 앞세운 야권이 압승하며 국정쇄신 요구가 거세지는 가운데 총리‧대통령 비서실장 등이 사의를 표명했다.윤석열 대통령은 11일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용산 대
김성원 기자 2024-04-11 11:21:01
[22대 총선] 민주당 175석 '압도적 과반', 국힘 108석 '참패'…尹 정부 대대적 쇄신 요구 직면

[22대 총선] 민주당 175석 '압도적 과반', 국힘 108석 '참패'…尹 정부 대대적 쇄신 요구 직면

정부·여당을 향한 유권자들의 회초리는 매서웠다. 야권의 '정권 심판론'에 집권 여당이 꺼내든 '이·조(이명박·조국) 심판론'은 설자리가 없었다. 역대 선거에서 그랬듯 지역구도는 여전했고, 거대 양당 구도가 고착화하면서 제3지대·진보정당의 설자리는 더욱 좁아졌다.지난 10일 치러진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는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도적 승리로 끝
김성원 기자 2024-04-11 10:45:20
[22대 총선]

[22대 총선] "사퇴하나" 한동훈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11시 입장 발표

22대 총선 참패는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사퇴로 이어질 것이란 관측이 나왔다.11일 정치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4·10 총선 참패 관련 입장을 발표한다. 한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사퇴 의사를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의힘은 전국 지역구 개표율 99.88%로 지역구 90석, 비례대표 19석 등 개헌 저지선(100석)을 간신히 확보한 109석을 얻을 것으
최형호 기자 2024-04-11 10:27:17
[22대 총선] 민주당 '압도적 과반', 국힘 '참패'…尹 정부 대대적 쇄신 불가피

[22대 총선] 민주당 '압도적 과반', 국힘 '참패'…尹 정부 대대적 쇄신 불가피

정부·여당을 향한 유권자들의 회초리는 매서웠다. 야권의 '정권 심판론'에 집권 여당이 꺼내든 '이·조(이명박·조국) 심판론'은 설자리가 없었다. 역대 선거에서 그랬듯 지역구도는 여전했고, 거대 양당 구도가 고착화하면서 제3지대·진보정당의 설자리는 더욱 좁아졌다.지난 10일 치러진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는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도적 승리로 끝
김성원 기자 2024-04-11 10:11:44
[22대 총선] 'DJ의 영원한 비서실장' 박지원···'최고령·최다득표율'로 5선 성공

[22대 총선] 'DJ의 영원한 비서실장' 박지원···'최고령·최다득표율'로 5선 성공

'정치 9단' 'DJ의 영원한 비서실장'으로 불리는 박지원 더불어민주당 전남 해남·완도·진도 당선인이 5선에 성공했다. 최고령이자, 최다득표율 당선자로 기록을 세웠다. 박지원 당선인은 10일 90% 이상을 득표하며 당선됐다. 1942년생인 그는 만으로 81세로 이번 총선에 출마한 원내 정당 후보 중 최고령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박 당선인은 7만8324표로 92.35%를
최형호 기자 2024-04-11 10:08:14
[22대 총선] 광주민심은 싸늘했다···이낙연 '광산을 친명계' 후보에 맞서 대패 

[22대 총선] 광주민심은 싸늘했다···이낙연 '광산을 친명계' 후보에 맞서 대패 

5선 국회의원·전남도지사·국무총리·여당 대표 등을 역임한 호남의 대표 정치인 이낙연 새로운미래 후보가 친정인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해 치른 22대 총선에서 고배를 마셨다.광주 광산을에 출마한 이 후보는 10일 13.84%의 득표율로 '친명계' 인사인 민형배(76.09%)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63%p 차이로 패배했다. 이 후보는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동아일보 기자를 거
최형호 기자 2024-04-11 09:51:54
[22대 총선] '명룡대전 승자' 이재명 후보,

[22대 총선] '명룡대전 승자' 이재명 후보, "계양으로 이사 가고 싶다 나오게끔 최선 다하겠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의 최대 격전지로 꼽히면서 이른바 '명룡대전'으로 주목을 받았던 인천 계양을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당선이 확실시됐다. 이 후보는 11일 오전 1시 당선이 확실시되면서 “저에게 중요한 책무를 맡겨 주셔서 감사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반면, 같은 지역에 출마해 대결을 펼쳤던 국민의힘 원희룡 후보는 “계양 주민의 뜻을 겸허히 받아
박재훈 기자 2024-04-11 01:35:28
[22대 총선] 경남 양산을 김태호 국민의힘 후보 당선 유력

[22대 총선] 경남 양산을 김태호 국민의힘 후보 당선 유력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에서 관심을 모았던 경남 양산을의 개표가 91.2% 진행된 11일 오전 01시 09분 현재 김태호 국민의힘 후보가 51.8%의 득표율로 48.2%에 그친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당선이 유력시 되고 있다. 해당 시각 양 후보의 표차는 3318표를 나타냈다. 권오철 기자 konplash@smartfn.co.kr
권오철 기자 2024-04-11 01:13:26
[22대 총선]'명룡대전'인천 계양구을 개표율 84.76%…승자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당선 확실'

[22대 총선]'명룡대전'인천 계양구을 개표율 84.76%…승자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당선 확실'

지난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에서 인천 계양구을의 개표가 11일 오전 1시 기준 84.76%로 진행되고 있다.현재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53.67%의 득표율로 45.90% 득표를 얻은 국민의힘 원희룡 후보에 앞서 당선이 확실시 되고 있다. 이 후보는 4만684표, 원 후보는 3만4796표로 5888표차를 보이고 있다. 한편, 원 후보는 페이스북 글을 통해 "계양 주민들의 뜻을 겸허히 받
박재훈 기자 2024-04-11 01:12:57
[22대 총선] 부산 북구갑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후보 당선 유력

[22대 총선] 부산 북구갑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후보 당선 유력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에서 관심을 모았던 부산 북구갑의 개표가 64.2% 진행된 11일 오전 01시03분 현재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54.4%의 득표율로 44.7%에 그친 서병수 국민의힘 후보를 누르고 당선이 유력시 되고 있다. 전 후보와 서 후보의 표차는 5202표를 나타냈다. 권오철 기자 konplash@smartfn.co.kr
권오철 기자 2024-04-11 01:06:02
[22대 총선]'명룡대전'인천 계양구을 개표율 81.81%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8.08%P 앞서

[22대 총선]'명룡대전'인천 계양구을 개표율 81.81%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8.08%P 앞서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총선)에서 개표가 81.81% 진행된 인천 계양구을에서 자정 기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53.83%의 득표율을 얻어 국민의힘 원희룡 후보(45.75%)를 8.08%P 차이로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후보는 3만9395표, 원 후보는 3만3481표로 5914표차를 보이고 있다. 박재훈 기자 isk03236@smartfn.co.kr
박재훈 기자 2024-04-11 00:04:21

[22대 총선] 세종시 갑 개표율 51.19% 현재, 새로운미래 김종민 후보 10.79%p 앞서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세종시 갑 선거구에서 개표가 51.19% 진행된 오후 11시50분 현재 충청권 중 유일하게 새로운미래로 출마한 김종민 후보가 득표율 55.39%로 국민의힘 류제화 후보(44.60%)를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 후보간 득표율 차이는 10.79%p, 표 차이는 6386표다.김성원 기자 ksw@smartfn.co.kr
김성원 기자 2024-04-10 23:59:00

[22대 총선] 강원 강릉시 권성동 후보 당선 유력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강원 강릉시 선거구에서는 개표가 64.10% 진행된 오후 11시 40분 현재 국민의힘 권성동 후보가 53.55%의 득표율로 44.11%를 얻은 더불어민주당 김중남 후보는 9.44%p 차이로 앞서며 당선이 유력한 것으로 나타났다. 두 후보는 7233표 차이를 보이고 있다.김성원 기자 ksw@smartfn.co.kr
김성원 기자 2024-04-10 23:43:2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