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30 (목)

스마트에프엔

신한금융, ‘2021 ESG 하이라이트’ 발간…"ESG 소통 강화"

국내 금융기관 최초 공시 횟수 확대(연 2회)로 ESG 소통 강화
TCFD, 다양성 보고서 등 국내외 주요 투자자 관심 사항에 선제적 공시

  • 이성민 기자
  • 2022-03-16 13:35:49
center
2021 ESG 하이라이트
[스마트에프엔=이성민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16일 지난해 그룹의 ESG 주요 활동 및 성과를 요약한 ‘2021 ESG 하이라이트’를 발간했다.

신한금융은 국내외 주요 투자자 및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ESG 관련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국내 금융기관 최초로 ESG 리포트 발간 횟수를 연 1회에서 2회로 확대했다.

매년 1분기에는 ESG 활동 요약 보고서인 ‘ESG 하이라이트’를 발간하고 상반기 말에는 ESG 관련 정량적인 데이터 등 상세 활동을 담은 ‘ESG 보고서’를 발간해 국내 금융산업의 ESG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신한금융은 ‘2021 ESG 하이라이트’를 통해 그룹의 ESG 경영 3대 전략 방향인 ▲친환경(Do the GREEN thing) ▲상생(Do the BRAVE thing) ▲신뢰(Do the FAIR thing)를 기반으로 주요 ESG 활동 및 성과를 구체적인 사례와 함께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공개했다.

또한 ‘스페셜 리포트’ 섹션을 통해 ‘TCFD(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 보고서’를 공개했다.

2018년부터 올해까지 4번째로 공개된 이번 보고서에는 국내 금융기관 최초로 ▲ 2050 탄소중립 1.5℃ 이하 ▲ 2050 탄소중립 2℃ 이하 ▲ 지연된 이행 ▲산발적 탄소중립 ▲ 2030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 이행 ▲ 현재 정책 유지 등 녹색금융협의체(NGFS)의 6가지 기후변화 시나리오를 적용해 재무적 영향도를 분석하고 대응 전략을 제시했다.

이와 함께 국내외 주요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은 ‘다양성’과 ‘인권’, 기업의 지속 가능성에 대한 중요한 이슈를 재무적 관점 및 사회ᆞ환경적 관점으로 평가하는 ‘이중 중대성 평가’ 등의 ESG 보고서를 선제적으로 공개하며 신한금융의 ESG 실천에 대한 진정성을 담았다.

신한금융 조용병 회장은 “기업의 자발적인 ESG 정보공개 확대는 ESG 경영의 경쟁력과 투명성을 높이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며 “신한금융은 모든 이해관계자들이 ESG에 대한 관심을 갖고 실천을 가속화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은 2005년 신한은행이 국내 금융권 최초로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한 이후 작년까지 16년간 ESG 관련 공시를 이어오고 있다. 이번에 발간한 ‘2021 ESG 하이라이트’는 신한금융지주회사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해외 주요 투자자들과의 소통을 위해 영문 및 일문 버전으로도 발간될 예정이다.

이성민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