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30 (목)

스마트에프엔

경북도, 사회적 농업 활성화 지원 국비 공모사업 3개소 선정

개소당 매년 60백만원씩 5년간 3억원 지원, 전체 국비 6.3억원 확보

  • 남동락 기자
  • 2020-12-22 09:32:38
center
경북도청 전경[사진=경북도]
[스마트에프엔=남동락 기자]
경상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 시행 '2021년 사회적 농업 활성화 지원' 사회적 농장 신규사업자 선정 공모에서 최종 3개소가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농장은 △포항시 ㈜꿈바라기 농업회사법인(지진 트라우마 지역민, 발달장애인 등) △경산시 포니힐링농원(장애학생, 지역아동센터 아동 등) △의성군 평평마을 협동조합(고령자, 귀농귀촌 희망자 등)으로 다양한 계층의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농업활동을 통한 정서안정 및 농촌 정착지원 활동 등을 수행하게 된다.

선정된 사회적 농장은 사회적 농업 활동 운영비(강사비, 재료비, 교통비 등), 네트워크 구축비, 시설 개선비 등 개소당 연간 6000만원(국비 70%, 지방비 30%)씩 5년간 총 3억원을 지원 받게 된다.

사회적 농업 활성화 지원은 사회적 약자의 신체적·정신적 건강 증진 및 사회적 역할 수행을 돕고, 지역 공동체 활성화에 목적을 두고 있는 사업으로 경북도에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자립 지원과 지역공동체 활성화 및 사회통합을 도모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은 “우리 농업은 이제 생산중심에서 사람과 가치 중심으로 패러다임 변화가 필요하다.”며“앞으로의 농업은 농산물 뿐 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를 생산하고, 농촌은 사회적 약자를 포용하는 따뜻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 농업을 지속적으로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남동락 기자 news@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