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선, ESG 평가서 2년 연속 통합 ‘A 등급’…‘업계 최초’

사회부문, A+ 달성 ‘상위 10%’ 해당
신종모 기자 2022-11-25 11:03:41
[스마트에프엔=신종모 기자] 대한전선은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실시한 ‘2022년 사회·환경·지배구조(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 등급(우수)’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전선업계에서 유일한 A등급으로 2년 연속 A 등급을 달성한 것은 대한전선이 최초다. 

대한전선 당진공장 전경. /사진=대한전선


사회부문에서 2년 연속 A+(최우수 등급)를 달성했다. 2022년 평가에서 사회 분야 A+를 획득한 기업은 전체 772개사 중 79개로 상위 10%에 해당한다. 올해 모든 부문에서 S 등급을 받은 기업이 없는 만큼 이번 평가에서 받을 수 있는 가장 높은 등급이다.

환경 부문과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B+의 양호한 성적을 거뒀다. 평가 모형의 개정에 따라 전체 기업의 등급 하락이 많아진 상황에서 얻은 결과인 셈이다. 

대한전선은 구체적이고 실현 가능한 ESG 활동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실제로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CP)의 도입과 헌혈 캠페인, 폐 건전지 교환 행사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각적인 활동을 전개함은 물론 해안 환경 정화, 멸종위기종 서식지 보호 등 환경보호 활동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건전한 기업 경영을 위해 기업지배구조헌장을 공표하는 등 선진적인 지배구조를 확립하는 데에도 앞장서고 있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ESG 경영을 위한 임직원의 적극적인 실천의지와 전방위적인 활동들을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우수한 결과를 얻었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하고 건강한 미래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해 업계 내 ESG 모범사례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신종모 기자 jmshin@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한국 2-1 포르투갈

한국 2-1 포르투갈

'황희찬 후반 46분 역전골' 한국, 포르투갈에 2-1 역전승 주성남 기자 news@smartf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