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2-06-29 (수)

스마트에프엔

이상일 용인시장 후보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 김대한 기자
  • 2022-05-28 00:33:38
center
이상일 후보(사진=이상일 선거캠프)
[스마트에프엔=김대한 기자]
이상일 국민의힘 용인특례시장 후보는 27일 민주당의 포괄적 차별금지법 입법 추진에 대해 반대 입장을 밝혔다.

이 후보는 “개인의 자유가 중요하고, 약자에 대한 보호, 성소수자의 인간적 존엄성 존중은 필요하지만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만들 경우 오히려 국민 대다수의 양심의 자유, 표현의 자유와 언론의 자유를 심각하게 억압하고 침해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소수를 보호하기 위해 다수를 억압하는 형국이 된다. 국민의힘은 국회에서, 각 자치단체에서 최선을 다해 막을 것이다. 유럽의 몇몇 국가에서 그런 법을 만들었지만 많은 사회적 갈등과 문제가 나타나고 있다”면서 “더불어민주당이 그 법을 제정해 대다수 공동체 구성원들의 자유를 억압하는 것은 입법 독재라고 밖에 표현할 수 없다”고 민주당의 입법 추진을 규탄했다.

한편 이 후보는 지난 18일에도 용인기독교총연합회가 주최한 시장 후보 초청 정책발표회에서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김대한 기자 dhkim@smartfn.co.kr
<저작권자 © 스마트에프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스마트에프엔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